즐겨찾기에 추가

모바일 서비스

닫기

QR code QR코드 촬영시 모바일 웹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1. 스마트폰의 QR코드 리더 앱을 실행합니다.
  2. 화면에서 5~10cm거리를 두고 촬영합니다.
  3. 정상적으로 인식이 되면 모바일 웹 페이지로 이동됩니다.
해외건설협회
해외건설종합정보서비스
해외건설사이버박물관
해외건설e정보시스템
해외건설정책지원센터
중소기업수주지원센터
해외리스크관리시스템
해외건설인재정보
GICC - 글로벌 인프라 협력 컨퍼런스
데일리해외건설
국토교통부
외교부

교육 / 취업정보

해외건설 취업뉴스

해외건설의 최근 취업뉴스를 소개합니다.

홈 > 교육/취업정보 > 해외건설 취업뉴스

  • 페이스북
  • 트위터
해외건설 취업뉴스 상세
제목 "퇴직공무원 취업, 최다기업은 삼성"
출처 (2018-10-8, 논객닷컴) 등록일 2018/10/08 조회수 33

“지난 10년간 퇴직공무원의 취업심사 요청건수는 총 3560건으로 취업제한에 걸린 경우를 제외하고 승인된 것이 3104건이다. 이 중 삼성전자 등 삼성 계열사에 취업한 수는 총 181건으로 확인됐다. 삼성의 경우 노조파괴 혐의로 검찰에 기소된 삼성전자 및 삼성경제연구소에 47명이 취업해 가장 많았고, 삼성전자서비스에 12명이 재취업했다. 삼성전자서비스에 재취업한 퇴직공무원은 모두 경찰 출신이며 이들 모두 삼성그룹에 노조가 설립된 2012년부터 최근 6년간 집중 채용됐다”

정의당 이정미 의원(환경노동위)이 인사혁신처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지난 10년간 퇴직공무원 취업심사 현황)를 분석한 결과입니다.

이 의원은 “삼성 계열사에 취업한 퇴직공무원의 소속 기관으로는 경찰청 63명, 국방부 32명, 검찰청과 감사원이 각 10명, 외교부 9명, 국세청 8명이며 농림축산식품부와 국토교통부 등 부처 이외에 모든 부처와 청 구분없이 삼성으로 이직현상이 높았다”고 밝혔습니다.


자세히 보기

이전다음글
이전글 건설산업 혁신방안, 한 발도 못 뗐다 2018/10/08
다음글 현실로 다가온 ‘마이너스 고용’…마땅한 대책도 없어 2018/10/08

목록

해외건설인재정보 Human Resources Center

  • 서비스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안내
  • 오시는 길
  • 본 홈페이지는 게시된 이메일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됨을 유념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Copyright ⓒ 1996 - 2012 해외건설협회 International Contractors Association of Korea.

    해외건설협회